2020.07.11 (토)

  • 구름많음25.8℃
  • 구름많음백령도25.4℃
  • 흐림북강릉19.5℃
  • 흐림서울28.1℃
  • 구름많음인천28.3℃
  • 비울릉도20.8℃
  • 구름많음수원28.3℃
  • 구름많음청주28.8℃
  • 구름많음대전28.9℃
  • 흐림안동27.7℃
  • 흐림포항22.4℃
  • 구름많음대구30.4℃
  • 흐림전주27.2℃
  • 흐림울산24.3℃
  • 흐림창원28.9℃
  • 흐림광주26.9℃
  • 흐림부산23.4℃
  • 흐림목포24.8℃
  • 흐림여수25.1℃
  • 흐림흑산도24.1℃
  • 구름많음홍성(예)27.7℃
  • 구름많음제주24.5℃
  • 박무서귀포22.8℃
기상청 제공
1879골프 이동현회장 “신체 나이에 맞는 골프클럽 중요해 강조" 국산브랜드 성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1879골프 이동현회장 “신체 나이에 맞는 골프클럽 중요해 강조" 국산브랜드 성장

100313475.2.jpg

1879골프 브랜드를 창립한 이동현 회장(59)은 시니어·여성들을 위한 골프 클럽 제작과 피팅 분야의 전문가다. 19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1879골프에서 만난 이 회장은 “사람에 맞는 골프 클럽 제작, 그리고 더 나아가 정밀한 피팅은 그 사람의 ‘성격’을 파악하는 것부터 시작된다”는 투철한 철학을 가지고 있는 골프인이다.

‘18홀을 함께 돌면 친구(79), 싱글(79타)가/이 된다’는 의미의 1879골프는 이러한 이 회장의 뜻이 담긴 브랜드다. 골프 구력 25년으로 꾸준히 70대 타수를 기록하는 ‘싱글 골퍼’인 이 회장은 자신에게 맞지 않는 클럽을 가지고 골프의 ‘진입장벽’을 느끼는 시니어와 여성들을 위해 관용성이 높은 클럽 제작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

이 회장은 “우리의 주된 고객층은 시니어와 여성이다. 이제 골프를 시작하는 분들이 가장 친숙해야 할 클럽 때문에 골프를 멀리하게 된다는 게 얼마나 안타까운 일인가”라고 탄식했다. 이어 “신체 근력이 떨어진 사람은 현재 그 몸에 맞는 클럽을 반드시 사용해야 한다. 딱딱한 클럽을 사용하겠다고 무리하게 근력을 늘리고, 유연성을 키울 수도 없는 것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실제 1879골프의 주력상품인 고반발 드라이버, 벙커 탈출 유틸리티, 무진동 퍼터 등은 적은 힘으로도 많은 거리 확보와 정확한 샷을 구사할 수 있게 제작됐다.

이 회장이 이토록 맞춤식 클럽 생산에 총력을 기울일 수 있는 비결은 자신만의 투철한 피팅 철학이 있기 때문이다. 이 회장은 “피팅은 그 사람의 스윙을 보는 것뿐만 아니라 평소 습관과 성격도 파악해야 한다. 같은 신체 조건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어도 성격에 따라 피팅이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2015년부터 골프 산업에 뛰어든 이 회장은 “멀리 가는 게 목표”라며 “조급함은 없다”고 전했다. 그는 “지난 5년은 우리 브랜드 기반을 다지고, 알리는 시간이었다. 향후 5년 동안은 본격적으로 수익을 창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회장은 “해외 브랜드 대부분이 개발도상국 생산·조립을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판매된다. 그러나 우리는 다르다. 철저하게 국내 생산·조립 과정을 통해 우수한 품질로 소비자들을 찾아간다”고 강조했다.

이어 “품질에 있어서만큼은 최고를 자부한다. 우리가 짧은 시간 안에 1등이 될 것이란 생각은 없다”며 “그러나 ‘1879년 뒤에는 1위를 한다’는 생각으로 길게 보고 좋은 품질로 승부한다면, 소비자도 언젠가는 우리의 진가를 알아줄 것”이라고 단언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