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흐림26.6℃
  • 구름많음백령도25.0℃
  • 흐림북강릉20.4℃
  • 구름많음서울30.1℃
  • 구름많음인천29.4℃
  • 박무울릉도20.3℃
  • 흐림수원30.0℃
  • 구름많음청주29.1℃
  • 흐림대전29.3℃
  • 구름많음안동28.5℃
  • 흐림포항23.0℃
  • 흐림대구30.7℃
  • 구름많음전주28.9℃
  • 흐림울산24.0℃
  • 흐림창원25.0℃
  • 흐림광주27.4℃
  • 흐림부산22.8℃
  • 흐림목포25.4℃
  • 흐림여수25.7℃
  • 구름많음흑산도24.4℃
  • 흐림홍성(예)28.1℃
  • 흐림제주25.6℃
  • 박무서귀포24.2℃
기상청 제공
오렌지라이프 오렌지희망재단, 환경재단과 아동·청소년 환경교육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렌지라이프 오렌지희망재단, 환경재단과 아동·청소년 환경교육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3554238800_20200219094153_3631546575.jpg

오렌지라이프의 사회공헌재단인 오렌지희망재단(이사장 정문국)은 아동·청소년을 위한 전문적인 환경교육을 전개하기 위해 18일 서울 중구에 소재한 재단 사무국에서 환경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문국 이사장(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사장)과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이 참석해 아동 및 청소년의 환경문제 인식 향상을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두 기관은 각자의 전문역량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사회적 책임을 함께 실천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한 첫걸음으로 오렌지희망재단과 환경재단은 2020년 4월부터 아이들에게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여러 환경교육을 진행한다. 서울시 초등학생 2000여명을 대상으로 전문 강사가 플라스틱 새활용(upcycling·버려지는 물건에 환경적 가치를 더해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 방법을 교육하는 ‘오렌지환경교실’을 전개하며 8월에는 배움의 기회가 적은 소외계층 아동을 초청해 다양한 생태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오렌지환경캠프’를 개최한다.

정문국 이사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환경교실과 환경캠프가 우리 미래사회의 주인공인 아이들이 스스로 환경문제를 인식하고 문제해결을 위한 창의적 활동을 전개하는 데 도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8년 설립된 오렌지희망재단은 소외계층 아동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는 임직원 봉사활동인 ‘오렌지희망하우스’를 비롯해 △아동 및 청소년의 지속적인 재능계발을 후원하는 ‘오렌지장학프로그램’ △저소득 가정 아동에게 스포츠 재능발견의 기회를 선사하는 ‘오렌지재능클래스’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orangelife.co.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